의사·협회

의사·협회

자동차보험 진료비 통계 정보, 최초로 공개

16년 기준 자동차사고 진료 환자 204만명, 진료비 1조6,586억원, 최근 2년간 입원율, 연간 진료비 증가율 감소, 심사평가원 심사 효과 뚜렷

작성일 : 2017-06-28 11:58 작성자 : 메디컬코리아뉴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사평가원’)은 ‘13년 7월 자동차보험 진료비 심사를 위탁받은 이후 생성된 진료비 정보를 분석한「자동차보험 진료비 통계 정보」를 최초로 공개한다.

 

< 주요 결과 >

 

‘16년 진료환자 204만 명, 진료비 1조 6,586억원, 연간 진료비 증가율은 감소

진료비(증가율): ‘14년 1조 4,234억원→ ’15년 1조 5,557억원(9.3%)→ ‘16년 1조 6,586억원(6.6%)

연령은 30대> 40대> 50대 순이고, 주로 경추·요추관절의 탈구·염좌및긴장, 두개내 손상으로 진료받음

사고환자 1인당 진료비 순위는 광주(96만원) > 전북(91만원) > 대전(87만원) 순

입원환자 및 입원율은 감소, 입원보다 외래에서 진료하는 추세

입원환자(비율): ‘14년 73만명(37.6%) → ’16년 69만명(33.8%)

외래환자(비율): ‘14년 157만명(81.0%) → ’16년 172만명(84.3%)

한방 분야의 진료 환자수와 진료비는 꾸준히 증가

한방 환자수: ‘14년 48만명 → ’16년 72만명(50.7% 증가)

한방 진료비: ‘14년 2,722억원 → ’16년 4,598억원(68.9% 증가)

‘16년 기준 자동차보험 진료환자 204만명, 청구건수 1,553만건 진료비 1조 6,586억원으로 ‘14년과 ’15년 대비 증가하였으나, 환자수·청구건수·진료비 모두 연간 증가율은 감소했다.

 

 

< 자동차보험 진료비 심사 현황 >

 

 

구분

‘14년

‘15년(전년 대비 증감률)

‘16년(전년 대비 증감률)

증감률 변화

환자수

194만명

199만명(2.8%↑)

204만명(2.2%↑)

0.6%p↓

건 수

1,318만건

1,443만건(9.5%↑)

1,553만건(7.6%↑)

1.9%p↓

진료비

1조4,234억원

1조5,558억원(9.3%↑)

1조6,586억원(6.6%↑)

2.7%p↓

 

자동차보험 진료환자 중 남성 환자가 119만명(58.3%)으로 여성 환자보다 많지만, 1인당 진료비는 여자(87만원)가 남자(77만원)보다 많았다.

 

연령대별 환자수는 30대(21.9%) > 40대(21.0%) > 50대(19.4%) 순이고, 1인당 진료비는 70세 이상(245만원) > 50대(87만원) > 10대(65만원) > 10세 미만(28만원) 순으로 연령이 높아질수록 진료비가 뚜렷하게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붙임4 참고)

 

자동차보험 진료비 통계의 주요 특성별 현황을 살펴보면,

 

(입원·외래 현황) ‘16년 자동차보험 진료환자 중 입원환자는 69만명(33.8%) 입원진료비는 1조 433억원(62.9%)으로 매해 꾸준히 감소한 반면, 외래진료비 점유율은 ’14년 4,511억원(31.7%)에서 ’16년 6,153억원(37.1%)로 증가하여, 입원진료보다 외래진료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붙임1 참고)

 

< 입원·외래별 자동차보험 진료비 심사 현황 >

 

 

구분

‘14년

‘15년

‘16년

입원

환자수

(입원 비율)

73만명

(37.6%)

71만명

(35.4%)

69만명

(33.8%)

진료비

(점유율)

9,723억원

(68.3%)

1조 233억원

(65.8%)

1조 433억원

(62.9%)

외래

환자수

(외래 비율)

157만명

(81.0%)

166만명

(83.0%)

172만명

(84.3%)

진료비

(점유율)

4,511억원

(31.7%)

5,324억원

(34.2%)

6,153억원

(37.1%)

 

(진료분야별 현황) 한방 진료비는 ‘14년 2,722억원에서 ’16년 4,598억원으로 69% 증가한 반면, 의·치과 진료비는 ‘14년 1조 1,512억원에서 ’16년 1조 1,988억원으로 4% 증가하는데 그쳤다. (붙임2 참고)

 

< 진료분야별 자동차보험 진료비 심사 현황 >

 

 

구분

‘14년

‘15년

‘16년(’14년 대비)

의·치과

환자수

179만명

181만명

180만명 (0.6%↑)

진료비

1조 1,512억원

1조 1,981억원

1조 1,988억원 (4.1%)

한방

환자수

48만명

58만명

72만명 (50.0%)

진료비

2,722억원

3,576억원

4,598억원 (68.9%)

 

 

 

(지역별 현황) 시도별 총 진료비는 경기 3,792억원 > 서울 3,222억원 > 부산 1,063억원 순으로 해당 지역의 인구수 및 전체 자동차사고 발생건수 순위 ‘도로교통공단’, 16년 지역별 교통사고 통계 인용와 비슷한 양상을 보였고, 전년 대비 총 진료비 증가율은 울산(12.0%) > 경기(10.5%) > 인천(9.0%) 순이다. (붙임3 참고)

 

지역별 자동자사고 환자 1인당 진료비는 광주(96만원) > 전북(91만원) > 대전(87만원) > 부산(84만원) > 전남(83만원)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요양기관 종별 현황) ‘16년 기준 총 18,327개 요양기관 2016년 12월 말 기준이며, 개·폐업 기관 포함 (전체 28.2%)에서 자동차보험 진료비를 청구하였고, 청구건수는 한의원 10,719기관(58.5%) > 의원 4,976기관(27.2%) > 병원 291기관(5.7%) 순으로 많았다.(붙임5, 6 참고)

 

또한 ‘16년 기준 자동차보험 진료비는 종합병원 4,047억원(24.4%) > 한의원 2,968억원 > 병원 2,627억원 순으로, 종합병원의 진료비 비율이 가장 높았다.

 

(주요 상병 현황) 자동차보험으로 진료 받은 환자들의 주요 상병은 경추 염좌 및 긴장(S13, 56.3%) 경추관절 및 인대의 탈구·염좌 및 긴장(S13), 요추 및 골반 염좌 및 긴장(S33, 25.7%) 요추 및 골반 관절 및 인대의 탈구·염좌 및 긴장(S33), 두개내손상(S06, 8.0%) 두개내 손상(S06): 머리(두개골) 내 손상된 경우로 뇌진탕, 뇌부종 등을 말함 등으로 입원·외래 모두 유사한 양상을 보였다.

 

심사평가원은 자동차보험 심사결과에 대한 진료비 통계를 상시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며, 자동차보험 진료비 통계를 국가통계로 승인받아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또한 올해 7월부터 지역별, 연령별, 계절별 통계 등 자동차보험 진료에 대한 상세 정보를 국민 누구나 알기 쉽게 시각화한 형태로 제공할 예정이다.

 

※ 보고서 및 통계자료 공개위치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홈페이지(www.hira.or.kr)/의료정보/HIRA e-book/자동차보험

통계청 국가통계포털(http://kosis.kr)/국내통계/기관별통계/기타기관/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심사평가원 강지선 자동차보험심사센터장은 “자동차보험 진료비 통계자료를 공개함으로써, 앞으로 자동차보험 진료비 통계정보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정보의 공개영역 확대 및 통계정보의 질도 높여나가겠다”고 전했다.

 

<붙임>

 

연도별 자동차보험 청구 현황

연도별 진료분야별 자동차보험 청구 현황

2016년 시도별 자동차보험 청구 현황

2016년 성별·연령별 자동차보험 청구 현황

2016년 의료기관 종별 자동차보험 청구 현황

2016년 의료기관 종별 자동차보험 청구기관 현황

 

 

출처 : 보건복지부 보도자료

의사·협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