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기기·IT

의료기기·IT

"완전 채식, 지중해식보다 체중 감소에 효과"

체중을 줄이는 데는 건강식으로 유명한 지중해 식단((Mediterranean diet)보다 완전 채식인 비건 다이어트(vegan diet)가 효과

작성일 : 2021-02-08 11:32 작성자 : 최정인

ⓒ사진 아이클릭아트

 

비건 다이어트란 동물로부터 유래한 식재료는 전혀 먹지않는 완전 채식을 말한다.

미국의 의사단체인 '책임 있는 의학을 위한 의사 위원회'((PCRM: Physicians Committee for Responsible Medcine) 임상연구실장 하나 칼레오바 박사 연구팀은 완전 채식이 지중해 식단보다 체중, 체성분(body composition), 인슐린 민감성, 혈중 콜레스테롤 관리에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MedicalXpress)가 6일 보도했다.

체성분이란 인체의 수분량, 단백질, 무기질, 체지방과 같이 체중을 구성하고 있는 성분을 말한다.

연구팀은 이들을 절반씩 두 그룹으로 나누어 16주 동안 각각 비건 다이어트와 지중해 식단을 지키도록 했다.

그 후 4주 동안은 두 그룹 모두 실험 이전의 각자 식습관대로 식사를 하도록 했다.

이를 임상 연구에서 이른바 세정기간(washout period)이라고 하는데 이는 조건이 다른 다음번 실험 결과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이전 실험 조건의 효과가 사라지게 하는 데 필요한 시간을 말한다.

4주의 세정기간을 거친 후 1차 실험에서 비건 다이어트를 했던 그룹은 지중해 식단으로, 지중해 식단을 했던 그룹은 비건 다이어트로 바꾸어 16주 동안 계속하게 했다.

다만 두 식단 모두 칼로리 제한은 두지 않았다.

비건 식단은 과일, 채소, 통곡물(whole grain), 콩류 중심으로 구성하고 동물성 식품은 완전히 배제했다.

지중해 식단은 과일, 채소, 콩, 생선, 저지방 유제품, 올리브유 중심으로 편성하고 적색육(red meat)과 포화지방은 피하거나 제한했다.

연구팀은 1차 실험과 2차 실이 끝난 후 체중, 혈중 콜레스테롤, 체성분, 인슐린 민감도(insulin sensitivity)를 측정했다.

각각의 16주 실험 후 다음과 같은 결과가 나타났다.

▲ 체중은 비건식을 했을 때 평균 6kg이 줄어든 데 비해 지중해식을 했을 땐 평균 체중에 변화가 없었다.

▲ 체지방량(fat mass)은 비건식 때 3.4kg, 내장지방(visceral fat)은 315cm³ 더 줄었다.

▲ 비건식 때는 혈중 총콜레스테롤과 나쁜 콜레스테롤인 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이 각각 18.7mg/dL, 15.3mg/dL 줄었다. 그러나 지중해식 때는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에 큰 변화가 없었다.

▲ 혈압은 비건식과 지중해식 때 모두 낮아졌으나 지중해식 때가 비건식 때보다 더 떨어졌다.

지중해식 때는 최고혈압(수축기 혈압)이 평균 9.3mmHg, 최저혈압(이완기 혈압)이 7.3mmHg 낮아졌다. 비건식 때는 최고혈압이 평균 3.4mmHg, 최저혈압이 4.1mmHg 낮아졌다.

▲ 비건식 때는 인슐린 저항(insulin resistance)이 줄어들고 인슐린 민감성은 증가했다. 그러나 지중해식 때는 별다른 변화가 없었다.

인슐린 저항이란 당뇨병의 전단계로 포도당을 에너지로 전환시키는 호르몬인 인슐린을 세포들이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고 인슐린에 내성을 나타내는 상태를 말한다.

비건식 때만 체중이 줄어든 것은 전체적으로 칼로리 섭취량이 줄어든 데다 식이섬유 섭취량은 늘고 지방 섭취량이 줄어들기 때문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지중해식 때 체중에 변화가 없었던 이유는 기름 많은 생선, 유제품, 식용유가 식단에 포함됐기 때문이라고 연구팀은 지적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영양학회 저널(Journal of the American College of Nutrition) 최신호에 실렸다.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