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협회

의사·협회

독감 무료접종 사업 일시 중단 "유통과정 상 문제"

질병관리청, 22일 개시 아동·청소년 접종 물량서 문제 확인 "전체 예방접종 일단 중단...식약처와 품질 검증 후 사업 재개"

작성일 : 2020-09-22 10:12 작성자 : 대한의료신문


ⓒ의협신문



질병관리청이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을 중단해 줄 것을 일선 의료기관에 요청했다. 일부 물량에서 유통과정 상의 문제점이 발견되었다는 이유다.

질병관리청은 "인플루엔자 조달 계약 업체의 유통과정에서 문제점을 발견해 22일부터 시작되는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을 일시 중단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유통과정 상의 문제점이 발견된 백신은 9월 22일부터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을 시작하려고 준비한 13~18세 어린이 대상의 물량으로, 품질 검증을 위해 전체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을 일시적으로 중단한다.

다만 9월 8일부터 시작된 2회 접종 어린이 대상자에 공급된 백신은 문제가 된 대상 물량이 아니라고 부연했다.

질병관리청은 해당 업체의 인플루엔자 백신 공급을 즉시 중단하였으며, 이미 공급된 백신에 대해서는 품질이 검증된 경우 순차적으로 공급을 재개할 계획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는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시험검사 의뢰받은 인플루엔자 백신에 대해, 품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판단되는 항목에 대한 시험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2일부터 시작되는 임신부 및 만 18세 미만 어린이와 기존 2회 접종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이 모두 중단됨에 따라 참여의료기관 및 대상자에게 혼란이 야기되지 않도록 안내하고,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며 “현재까지 백신 접종자에 대한 이상반응이 신고 된 사례는 없으나,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더욱 철저히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대한의료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사·협회 최신 기사